김영록 전남지사, 설 명절 이웃사랑 나눔 앞장, -6일 무안함평 노인요양시설 어르신 및 종사자 격려-

김영록 전남지사, 설 명절 이웃사랑 나눔 앞장, -6일 무안함평 노인요양시설 어르신 및 종사자 격려-

이창희 2021-02-06 (토) 21:28 21일전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6일 설 명절을 앞두고 이웃사랑 나눔 실천을 위해 노인요양시설인 무안 디아코니아 노인요양원과 함평 청수원을 찾아 위문품을 전달하고 근무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날 위문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시설 이용자 및 종사자들과의 접촉을 최소화하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이뤄졌다.


그동안 전라남도는 집단감염에 취약한 사회복지시설의 철저한 방역 관리를 위해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지원했다. 또한 종사자를 대상으로 선제적인 진단검사를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SNS를 활용한 정보 공유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신속히 대응해왔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코로나19로 가족과 함께하지 못한 분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온정의 손길과 세심한 배려를 부탁한다”며 “자신의 건강과 지역사회 보호를 위해 조금만 더 힘을 내자”고 말했다.


이어 “도민들도 설 연휴 기간 이동과 고향방문을 자제하고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다.


전라남도는 올 설 명절 보훈가족과 사회복지시설 489개소에 거주한 1만 3천 520명에게 1억 5천 400만 원 상당의 생활필수품을 위문품으로 전달했다.


전라남도 실국장 이상 간부공무원과 도의원 등도 어려운 이웃과 시설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이웃사랑 나눔에 앞장서고 있다.


이창희 기자 <저작권자 헤드라인코리아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