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교육부·삼성화재와 유아 위한 장애 이해 교육 콘텐츠 ‘두리의 고민’ 배포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교육부·삼성화재와 유아 위한 장애 이해 교육 콘텐츠 ‘두리의 고민’ 배포

문형봉 2020-04-09 (목) 12:43 1개월전  

    1283049b0ff6cd7c240a2cce3cbb9f58_1586403632_8575.jpg 

​         유아를 위한 장애 이해 교육 ‘두리의 고민’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이수성 이사장)와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 삼성화재(최영무 대표이사 사장)는 유아를 위한 장애 이해 교육 콘텐츠 ‘두리의 고민’을 제작하여 배포한다.

이 콘텐츠는 교육부·삼성화재·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가 청소년의 장애 인식 개선을 위해 2019년에 체결한 ‘장애공감 교육·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유아까지 장애 이해 교육을 확대하고자 제작되었다.

이 협약은 2008년에 처음 시작되어 2회에 걸쳐 갱신되었으며, 이 협약으로 ‘청소년을 위한 장애이해교육 드라마’, ‘뽀꼬 아 뽀꼬’ 음악회 및 캠프, 발달장애인으로 구성된 ‘비버챔버앙상블’ 등 청소년의 장애이해교육과 장애청소년의 역량강화를 위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유아를 대상으로 한 첫 제작물인 ‘두리의 고민’은 5분 30초 분량의 3D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되었다.

유니버설 디자인을 주제로, 지체장애를 가지고 있는 동생 해리의 오빠 두리가 유치원에 입학할 동생의 등원 길을 걱정하는 고민을 통해 누군가에는 불편할 수 있는 시설이나 물건에 대해 이해하고, 모두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친구들과 함께 생각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특히 교육의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유치원 교사(특수·일반)가 기획위원으로 참여했으며, 사후활동지도 같이 배포하여 교사가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에서 유아를 대상으로 쉽게 교육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 영상은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홈페이지 및 유튜브를 통해 시청할 수 있으며, 사후활동지는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홈페이지에서 내려받기할 수 있다.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개요

장애인먼저실천운동은 장애인을 배려하고 함께 살아가는 국민운동으로, 장애인의 사회통합 촉진을 위한 전국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대한민국 1교시, 뽀꼬 아 뽀꼬 캠프 및 음악회, 비바챔버앙상블 운영, 모니터 사업, 장애인식개선 드라마 제작 등 다양한 인식개선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문형봉 기자   <저작권자 ⓒ 헤드라인코리아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